좌충우돌

LG 랩탑 13U580-GR30 우분투 설치

회사에서 사용할 랩탑을 구입하였는데, 업무 환경상 윈도우가 필요하지 않기에 우분투를 설치할 생각으로 OS 미포함 버전을 샀다. 하지만 이 랩탑은 우분투 설치조차 평범하게는 할 수가 없다. LG측에서도 윈도우가 아니면 지원이 불가하다고 한다. 이래선 OS 미포함 버전의 의미가 없다.

이런저런 시도 끝에 설치하는데 성공하였으니, 메모 겸 다른 분들께 참고가 될까 흔적을 남겨둔다.

일단, 이 랩탑의 부팅에는 몇가지 장치가 있어 윈도우 외의 다른 OS 설치를 막고 있다.

  1. 이 랩탑은 UEFI만을 지원한다.
  2. 여기에 한가지 조건이 더 있다. NTFS 파티션이 있어야만 부팅가능한 UEFI 목록에 표시를 해준다. NTFS 파티션이 디스크의 첫번째이어야 하는 것 같았는데 정확히 실험하지는 않았다.

2의 조건은 너무 악질적이지 않나 싶다. 별도의 고지 없이 사용자의 선택을 한정 짓게 한다. 애초에 이런 부분을 알았으면 이 랩탑을 사지 않았을 것이다. 이것 때문에 평범한 방법으로 우분투용 USB를 만들면 아예 USB로 부팅할 수조차 없다.

해결법을 간단히 정리해본다.

  1. 부팅 디스크를 만들어주는 프로그램인 rufus를 이용하여 부팅가능한 USB를 만들어야 하므로 프로그램을 다운 받는다.
  2. 우분투 이미지도 다운 받는다.
  3. rufus를 실행하여 Boot selection 항목을 UEFI:NTFS 로 선택, Partition scheme가 GPT인 것을 확인하고, START를 눌러 부팅가능한 USB를 제작한다. 이렇게하면 첫번째 파티션에 NTFS가 만들어지고, 여기에 NTFS를 인식할 수 있는 UEFI가 심어진다. 이걸로 부팅하면 안에 아무것도 없기 때문에 부팅만 덜렁 될 것이다.
  4. 다운로드 받은 우분투 이미지를 마운트시킨 뒤, 우분투 이미지 안의 파일을 USB의 NTFS에 모두 복사한다.
  5. 이제 USB로 부팅하면 우분투 설치 화면을 볼 수 있다.
  6. 우분투는 UEFI 방식으로 설치하면 되는데, 방법은 인터넷을 검색해보면 잘 나와있다.
  7. 설치 중에 파티션 설정은 수동으로 선택하여 첫번째 파티션을 NTFS로 100MB 정도로 작게 하나 먼저 잡아두고 그 뒤에 우분투에서 쓸 파티션들을 설정해준다. 나머지 부분은 정상 진행한다.
  8. 설치가 끝나도 아직 디스크로는 부팅이 되질 않는다.
  9. 다시 우분투 USB로 부팅, Try ubuntu without installing을 우분투 OS로 진입한다.
  10. disks를 실행하여 7에서 잡아주었던 NTFS 파티션을 마운트 시킨다.
  11. NTFS 파티션에 우분투 설치 USB내의 UEFI 부팅용 파일들을 복사하여 UEFI:NTFS로 부팅되도록 한다.
  12. 이제 디스크로 부팅이 되는지 확인한다.
  13. 일단 UEFI까지는 읽었으나 오류가 날 것이다. 아마 랩탑에 우리가 설치한 UEFI:NTFS는 bootx64.efi를 읽도록 되어있는 것 같다. 그리고 설치되어있는 bootx64.efi는 grub efi를 찾도록 되어있는 것 같다.
  14. 설치한 리눅스 파티션에서 EFI와 grub 설정 파일들을 NTFS로 복사해준다.
  15. 여기까지하면 디스크로 부팅이 될 것이다.

요약해보자면, NTFS가 존재하고 여기에 EFI 파일들이 있어야 랩탑이 비로소 부팅할 수 있게 해준다. UEFI:NTFS를 이용하여 NTFS파티션을 인식시키고, 여기에 EFI와 GRUB을 넣어야 한다. EFI가 부팅하면서 GRUB이 읽히고, GRUB이 NTFS내의 cfg를 읽도록 하면 cfg는 UID를 이용하여 디스크를 찾아 리눅스 이미지를 읽어오게 하면 게임이 끝난다.


Add a Comment Trackback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